성인의 암 예방을 위한 비타민 D 보충

연구의 질문

비타민 D 보충에 의해 암을 예방할 수 있는가?

배경

비타민 D와 암 발병에 대해 얻을 수 있는 근거는 흥미롭지만 명확하지 않다. 많은 관찰 연구 또한 무작위 임상시험에서 혈중 비타민 D의 고농도는 암 발병 감소에 관련이 있는 것으로 시사되고 있다. 그러나 암 예방을 위한 비타민 D 보충의 효과를 검증하는 무작위 임상시험의 결과는 상호충돌적이다.

연구 특징

본 체계적 고찰의 목적은 특히 암 발병에 대한 서로 다른 형태의 비타민 D의 혜택과 위해를 분석하는 것이었다. 18건의 임상시험에서 본 고찰에 쓰일 데이터를 얻었다. 참가자 50,623명은 비타민 D, 위약 또는 무치료군 중 하나에 무작위로 할당되었다. 모든 임상시험은 고소득 국가에서 실시되었다.

주요 결과

참가자의 연령 범위는 47~97세로 평균 81%가 여성이었다. 편입된 참가자의 대부분에서 비타민 D 결핍은 보이지 않았다. 비타민 D 투여는 평균 6년간 지속되었고 대부분의 임상시험 연구자는 비타민 D3(콜레칼시페롤)을 사용하였다. 주로 고령의 지역 거주지 여성에게서 비타민 D가 암 발병을 증가 또는 감소한다는 강력한 근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비타민 D/D3을 투여받은 참가자를 대조군의 참가자와 비교할 시 전체사망률과 암 관련 사망의 감소가 관찰되었다. 그러나 이러한 연구 결과를 재확인하거나 묻는 통계학적 방법인 순차 분석을 사용하였을 시 이러한 결과는 무작위오차(우연의 작용)일 가능성이 있다고 결론을 내렸다. 검토자들은 비타민 D3와 칼슘 제제의 병용에 의해 신장 결석 발생이 증가한다는 근거도 발견했지만 비타민 D3, 칼슘, 또는 둘 다 이 효과의 원인인지에 대한 여부는 포함된 임상시험에서 알 수 없었다. 또한 이러한 결과는 무작위오차(우연의 작용)일 가능성이 있다.

근거의 질

다수의 임상시험 참가자가 중단하였기 때문에 결과의 타당성에 문제가 생겼다. 대부분의 임상시험이 실시에 있어 양호하고 공정하지 못하다고 판단되었기 때문에 결과에 비뚤림이 있을 수 있다고 생각된다(즉, 혜택의 과대평가와 위해의 과소평가 가능성).

검색 날짜

2014년 2월을 현재로 근거를 검색했다.

연구진 결론: 

비타민 D 보충에 의해 지역 거주자인 고령의 여성에게서 암 발병이 감소했다는 강력한 근거는 현재 존재하지 않는다. 비타민 D3 보충은 암에 의한 사망률을 감소시키고 비타민 D 보충은 전체사망률을 감소시켰지만, 이러한 추정은 검토된 참가자가 너무 적다는 사실 및 상당수의 참가자 탈락으로 인한 감소 비뚤림위험에 의한 제 1종 오류의 위험이 있다.비타민 D3와 칼슘 제제와의 병용에 의해 신장 결석이 증가했으나, 비타민 D3, 칼슘 또는 혹은 둘 다의 영향의 원인인지에 대한 여부는 아직 불분명하다. 비타민 D 보충에 관한 다음과 같은 임상시험을 더 실시할 필요가 있다: 더 젊은 참가자, 남성, 비타민 D 농도가 낮은 사람에서 혜택과 위해를 평가하는 임상시험, 보다 장기간의 투여와 함께 고용량의 비타민 D를 평가하는 임상시험 등이다. 감소 비뚤림를 감소시키기 위해 전체 참가자의 추적 조사가 필요하다.

전체 초록 읽기
배경: 

비타민 D 보충이 암을 감소시키는데 유효한지의 여부에 대한 근거는 모순적이다.

목적: 

성인의 암 예방을 위한 비타민 보충의 유익한 효과와 유해한 효과를 평가한다.

검색 전략: 

2014년 2월까지의 Cochrane Central Register of Controlled Trials(CENTRAL), MEDLINE, EMBASE, LILACS, Science Citation Index Expanded 및 Conference Proceedings Citation Index-Science를 검색했다. 관련성이 있는 출판물의 참고 문헌 목록을 살피고 전문가와 제약 회사에 추가적인 정보가 있는지 문의했다.

선정 기준: 

건강한 성인이나 일반 인구에서 모집한 성인 또는 특정 질병의 진단을 받은 사람에서 투여량을 불문하고 비타민 D 투여, 지속 기간, 투여 경로를 위약 또는 무중재와 비교한 무작위대조시험을 포함했다. 비타민 D는 보충 비타민 D(비타민 D3(콜레칼시페롤), 비타민 D2(에르고칼시페롤) 활성형 비타민 D (1α-하이드록시비타민 D(알파칼시돌), 1,25-디하이드록시비타민 D(칼시트리올)로 섭취할 수 있었다.

자료 수집 및 분석: 

2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데이터를 추출했다. 검토자들은 임의 효과 및 고정 효과 모델 메타분석을 실시했다. 이분된 결과에 관해서는 위험비(RR)를 산출했다. 계통오차의 위험을 평가하는 비뚤림위험을 고려했다. 무작위오차를 평가하기 위해 순차 분석을 실시했다.

주요 결과: 

50,623명이 참가한 무작위 임상시험 18건에서 분석을 위한 데이터를 얻었다. 모든 임상시험은 고소득 국가의 것이었다. 대부분의 임상시험은 주로 영리적 비뚤림이 높았다. 대부분의 임상시험이 지역거주자인 고령의 여성을 대상으로 했다(47~97세). 비타민 D는 가중 평균 6년간 투여되었다. 14건의 임상시험에서 비타민 D3을 임상시험 하였으며, 1건이 비타민 D2, 3건이 칼시트리올 보충제를 검증했다. 암 발병은 비타민 D 보충군의 25,275명 중 1,927명(7.6%)에서, 대조중재군 25,348명 중 1,943명(7.7%)에게서 나타났다(RR 1.00(95% 신뢰구간(CI) 0.94~1.06, p=0.88, I²=0%, 임상시험 18건, 참가자 50,623명, GRADE 체계에 따르면 근거의 질은 중등도). 비타민 D의 임상시험 18개에서 행해진 임상시험 순차분석(TSA)은 10차 임상시험 후에 무용 영역에 도달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중재의 효과(있는 경우)가 5% 상대적 위험 감소보다 낮다고 결론지을 수 있었다. 비뚤림위험이 낮은 암상시험을 위험이 높은 임상시험, 영리 추구 비뚤림이 있는 임상시험과 없는 임상시험, 각기 일차 예방과 이차 예방에 주안점을 둔 임상시험, 비타민 D 수치가 20ng/mL 미만인 사람과 20ng/mL 이상인 사람에 대한 임상시험, 칼슘 보충제를 이용한 사람과 이용하지 않은 사람에 대한 임상시험에서 군끼리 비교한 후의 하위 집단 분석 결과 비타민 D의 효과에 실질적인 차이는 나타나지 않았다. 비타민 D에 의해 총 사망률이 감소했지만(1854/24,846명(7.5%) 대 2007/25,020명(8.0%), RR 0.93(95% CI 0.88~0.98), p=0.009, I²=0%, 15건의 시험, 참가자 49,866명, 근거의 질 중간) TSA에 의해 이 연구 결과는 무작위오차로 인한 것일 수 있다는 가능성이 나타났다. 암의 발병이 확인된 것은 비타민 D3을 투여한 24,908명 중 1,918명(7.7%)에 대해 대조 중재를 받은 24,983명 중 1,933명(7.7%)이었다(RR 1.00 (95% CI 0.94~1.06), p=0.88, I²=0%, 임상시험 14건, 참가자 49,891명, 근거의 질은 중등도). 비타민 D3의 TSA는 10차 임상시험 후에 무용 영역에 도달했다는 사실을 통해 중재의 효과(있는 경우)가 5% 상대 위험 감소보다 낮다고 추정했다. 비타민 D3은 암으로 인한 사망을 감소시켰다(22,286명 중 558명(2.5%) 대 22,206명 중 634명(2.8%), RR 0.88(95% CI 0.78~0.98), p=0.02, I²=0%, 임상시험 4건, 참가자 44,492명, 근거의 질 낮음). 그러나 TSA에 의해 이 연구 결과는 무작위오차에 의한 것일 수 있다는 가능성이 나타났다. 비타민 D3와 칼슘의 병용에 의해 신장 결석증이 증가했다(RR 1.17 (95% CI 1.03~1.34), p=0.02, I²=0%, 임상시험 3건, 참가자 42,753명, 근거의 질은 중등도). 그러나 TSA에 따르면 연구 결과는 무작위 오차로 인한 것일 수 있는 가능성이 나타났다. 본 고찰에 포함된 무작위 임상시험에서는 건강 관련 QOL 또는 건강 경제학에 관한 데이터는 찾지 못했다.

역주: 

위 내용은 코크란연합 한국지부에서 번역하였습니다.

Tools
Information
Share/S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