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후 암으로 성장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한 화학요법을 이용한 포상기태 예방

포상기태는 태반이 자궁 내에서 지나치게 성장하는 비 정상적인 임신 과정 이후에 진전된다. 포상기태는 형태 (전체와 미세한 부분)와 염색체 형에 따라 complete (CM) 또는 partial (PM)로 구분된다. 보통 임신 초기 검사에서 발견되며 유산과 비슷한 출혈을 보이는 여성은 기태가 의심된다. 기태 조직은 경관 확장 자궁 소파 수술 (dilation and curettage, D&C)이라고도 하는 ERPC로 제거하며, 여성들은 대체로 완전히 회복된다. 그러나, 일부 여성에게는 자궁 암으로 진전된다 (CM 여성 5명 중 약 1명과 PM 여성 200명 중 1명). 여성들이 40세 이상이고, 자궁 크기가 매우 커졌으며, 난소에 커다란 낭종이 있거나 또는 혈액의 초기 β-human 융모성 성선 자극 호르몬 (hCG) (임신 호르몬) 수준이 높으면, 임신성 융모성 종양 (GTN) 이라고 하는 이 암에 걸릴 위험이 대체로 높다. 암을 화학요법으로 치료하면 대부분 효과적이며, 기태 조직 제거 전후에 여성이 일상적으로 항암제를 복용하면 (P-Chem) 암이 있는 조직이 진전되는 위험을 낮춘다고 알려져 있다.

본 연구를 진행함으로써 우리는 ERPC 전후에 포상기태를 한 여성에 대한 P-Chem의 장점과 위험의 평가를 시도했다.

주요 결과는 어떤 것일까?우리는 총 613명의 여성이 포함된 3건의 무작위 시험을 확인했다. 2건의 시험은 CM이 있는 모든 여성에 대한 메토트렉세이트를 테스트했고 1건은 GTN이 걸릴 위험이 높은 CM이 있는 여성에 대한 닥티노마이신을 시험했다. 2건의 메토트렉세이트 시험은 상대적으로 질이 낮은 방법론을 사용한 낡은 연구로 그 결과에 의존할 수는 없다. 전체적으로, 본 연구 결과는 P-Chem을 사용하면 포상기태 이후에 암으로 진전되는 여성의 수를 낮춘다는 사실을 알려준다; 그러나, 이는 기태 위험이 높은 여성들에게만 적용될 것 이다. (CM) 또, P-Chem은 암 진단에 까지 걸리는 시간을 길게 하며, 암이 진전되었다면 치료에 필요한 항암 치료 방법 숫자를 증가시킨다. 충분한 데이터가 없었기 때문에 본 연구에서는 P-Chem의 장/단기 부작용을 평가할 수 없었다; 그러나, 우리는 본 연구의 연구자들이 사용한 P-Chem을 5일 - 8일 진행하는 과정은 여성들에게 일상적으로 진행하기에는 지나치게 독성이 많다는 점을 우려한다.

근거의 질 : 우리는 이 근거가 매우 낮은 수준으로 평가한다. 이 결론은 포함된 두 연구가 방법론적 질이 좋지 않고 편향 위험성이 높다. 세 번째 연구는 질적으로 효과적이었지만 대상자가 60명 뿐이었다.

결론은 무엇인가?현재 포상기태 여성에게 일상적으로 항암제를 투여하는 방법을 지지하는 근거는 충분하지 않다. 그러나, GTN은 최신 치료 방법으로 항상 완치되며 포상기태에 P-Chem을 사용하는 방법은 전면적인 화학요법을 사용해야 하는 위험만을 낮추나, 그 위험을 없앨 수는 없다. 또, P-Chem을 해도 포상기태 여성을 주의깊게 모니터링하고 follow up 해야 할 필요성이 바뀌지는 않는다.

연구진 결론: 

P-Chem은 종양 전이 위험이 높은 CMs이 있는 여성이 GTN으로 진전되는 위험을 낮출 수 있다; 그러나, 방법론적 질이 낮고 포함된 연구의 규모가 적기 때문에 현재 P-Chem을 지지하는 근거는 제한적이다. P-Chem이 약에 대한 내성을 늘리고, GTN 치료를 지연시키고 여성들을 불필요하게 독성 부작용에 노출시킬 수 있기 때문에 현재 이 방법을 권장할 수 없다.

전체 초록 읽기
배경: 

이것은 2012년 제10호 기존 코크란리뷰에서 업데이트된 개정본이다.

Molar pregnancy라고도 하는 포상기태 (hydatidiform mole, HM)는 자궁 내에서 태아의 융모 조직이 과다하게 성장한 것이 특징이다. HMs는 전반적 형태, 조직 병리학과 핵형에 따라 partial (PM) 또는 complete (CM) 일 수 있다. CMs은 diploid로 부계로부터 만 나온 것 인데 반해, PMs은 모계와 부계로부터 나온 triploid karotype이다. HM이 있는 여성 대부분은 수정잔류 태반 제거 (evacuation of retained products of conception, ERPC)를 통해 치료가 가능하며, 그들의 임신 능력도 보전된다. 그러나, 일부 여성들에게는 융모 조직의 성장이 지속되어 화학요법으로 치료해야 하는 종양인 임신성 융모성 종양 (GTN)으로 진전된다. PMs보다 CMsd이 종양으로 전환되는 비율이 높다. 예방적 화학요법 (P-Chem)을 사용하여 HM이 있는 여성의 GTN 위험을 낮출 수 있다. 그러나, 이 방법의 위험과 이득이 확실하지 않기 때문에, HM 제거 전후에 P-Chem을 사용하는 방법에 대하여는 논란이 있다.

목적: 

포상기태 여성의 GTN을 예방하기 위한 P-Chem의 효과와 안전에 관한 근거를 체계적으로 점검한다. HM을 가진 여성의 하위 그룹이 다른 그룹보다 P-Chem에서 더 많은 혜택을 볼 수 있는지 조사

검색 전략: 

우리는 the Cochrane Gynaecological Cancer Specialised Register, the Cochrane Central Register of Controlled Trials (CENTRAL, 2012년 제 2호), MEDLINE (1946년 - 2012년 2월 4주)와 EMBASE (1980년 - 2012년 9주)를 전자 검색했다. 무료 교재와 medical subject headings (MESH)을 이용하여 검색 전략을 개발했다. 이 업데이트에서는 Controlled Trials (CENTRAL, Issue 5, 2017), MEDLINE (2012 년 2월 - 2017 년 6월 1일) 및 Embase (2012년 2월 - 2017, 23주)의 Cochrane 중앙 등록부를 검색했다. 추가 연구를 확인하기 위해 관련 논문의 참고 문헌 목록을 일일이 검색했다.

선정 기준: 

우리는 HM의 P-Chem에 관한 무작위 대조 시험을 포함시켰다.

자료 수집 및 분석: 

2명의 연구 저자가 독립적으로 본 연구에 포함시키기 위해 시험을 평가하고 특별히 설계된 데이터 수집 형식을 사용하여 데이터를 추출했다. RevMan5.1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각 시험의 데이터를 취합하여 메타 분석을 실시했다.

주요 결과: 

검색 결과 161개의 결과가 발견되었고, 중복 제거 및 제목과 요약본 90개의 전체 텍스트가 검색되었다. 이 중 우리는 633명의 대상자가 합쳐진 3개의 RCT를 포함시켰다. 한 연구에서는 예방적 dactinomycin을 예방과 비교하지 않았으며 (60 명);다른 두 연구에서는 예방적 메토트렉세이트를 비교하지 않았다 (420 명 및 133 명). 모든 참가자들은 CMs로 진단을 받았다. 우리는 뒤의 2건의 시험은 방법론적 질이 낮은 것으로 판단했다.

P-Chem은 CM 후 여성에게 발생하는 GTN 위험을 낮췄다 (3건의 시험, 참가자 550명; RR 0.37; 95% 신뢰 구간 0.24 - 0.57; I²=0%; P<0.00001). 그러나, 포함된 두 건의 시험의 질이 낮았기 때문에, 우리는 이 두 건의 시험을 제외하고 민감도 분석을 수행했다. 따라서 이러한 1차 결과의 원인인 위험이 높은 여성을 대상으로 한 1건의 소규모 시험만이 남아서 (참가자 59명; RR 0.28; 95% 신뢰 구간 0.10 - 0.73; P=0.01), 우리는 이 근거의 질이 낮다고 생각한다.

진료에 까지 걸린 시간은 대조 그룹보다 P-Chem 그룹이 길었으며 (시험 2건, 참가자 33명; 평균 차이 (MD) 28.72; 95% 신뢰 구간 13.19 - 44.24; P=0.0003), P-Chem 그룹은 그 다음의 GTN 치료를 위해 더 많은 과정을 밟았다 (질 낮은 연구 1건, 참가가 14명; MD 1.10; 95% 신뢰 구간 0.52 - 1.68; P=0.0002). 위에 언급한 것과 비슷한 이유로 우리는 이들 시험의 근거는 낮음에서 매우 낮다고 생각한다.

독성, overall survival, 약에 대한 내성과 임신 결과에 관한 메타 분석을 하기 위한 자료는 충분하지 않았다.

역주: 

코크란연합 한국지부에서 번역하였다.

Tools
Information
Share/S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