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혈관질환 예방을 목적으로 한 녹차 및 홍차

심혈관질환(CVD)은 세계적으로 건강 관리에 문제가 있다. 그러나, 식사 등의 여러 수정가능한 위험 인자를 조절함으로써 CVD 위험을 줄일 수 있다고 생각되며, 이는 차의 섭취를 포함한다. 본 고찰에서는 건강한 성인 및 CVD 위험이 높은 성인의 녹차, 홍차, 녹차 혹은 홍차 추출물의 효과를 평가했다. 11건의 무작위대조시험을 발견하였으며, 그 중 4건이 홍차 중재를 평가했고 7건이 녹차 중재를 평가했다. 홍차와 녹차의 섭취량 및 중재 형태(음료, 정제, 캡슐)는 다양하였고, 중재기간도 3개월에서 6개월까지 폭이 있었다. 부작용은 편입된 임상시험 중 5건이 보고되었다. 부작용은 전립선 암 진단, 인플루엔자에 의한 입원, 충수염 및 망막 박리가 포함되어 있었지만, 이들은 중재와 관련성이 있다고는 생각할 수 없었다. 결과에서 홍차와 녹차는 지질 수준과 혈압에 있어 유익한 효과를 갖는 것으로 밝혀졌지만, 이러한 결과는 소수의 임상시험에 한정하여 얻어진 것이며, 비뚤림 위험이 있다. 두 종류의 차를 함께 분석하는 경우 LDL-콜레스테롤 수치와 혈압에 대하여 유익한 효과를 나타냈지만, 이러한 결과 또한 소수의 임상시험에 한정하여 얻어진 것이며, 비뚤림 위험이 있다. 지금까지 포함된 몇몇 임상시험에서 녹차와 홍차는 혈압 및 지질 수준에 대한 약간의 혜택이 인정되지만 이를 뒷받침할 장기간의 비뚤림 위험이 낮은 임상시험이 요구된다.

연구진 결론: 

CVD의 일차예방에 대한 녹차 또는 홍차를 대상으로 한 장기간의 임상시험은 지금까지 거의 존재하지 않는다. 제한적인 근거에 따르면 CVD 위험인자에 대한 차의 유익한 효과를 시사하지만, 각 분석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이 소수이기 때문에 결과는 다소 신중하게 다룰 필요가 있다. 근거를 뒷받침하는 양질의 장기적인 후속 연구 시행이 요구된다.

전체 초록 읽기
배경: 

녹차와 홍차가 심혈관질환 (CVD)의 예방에 유효하다고 하는 근거가 늘어나고 있다.

목적: 

CVD의 일차예방에 대한 녹차 및 홍차의 효과를 검토한다.

검색 전략: 

2012년 10월 12일 언어의 제한을 두지 않고 다음 데이터베이스를 대상으로 검색을 실시했다: 코크란 라이브러리의 CENTRAL, MEDLINE (OVID), EMBASE (OVID), Web of Science (톰슨 로이터 사). 임상시험등록 목록 및 참고문헌목록을 검색한 다음 필요에 따라 저자에게 연락을 취하여 정보를 입수하였다.

선정 기준: 

기간이 3개월 이상인 건강한 성인 또는 CVD 위험이 높은 성인을 대상으로 한 무작위대조시험(RCT). 임상시험에서는 녹차, 홍차 및 차 추출물의 섭취 상황을 조사하였다. 대조군은 무중재, 위약 또는 최소한의 중재를 시행했다. 주요점을 둔 결과는 CVD의 임상적 발병과 주요 CVD 위험 인자로 했다. 다원적인 생활방식 중재를 도입한 임상시험 또는 체중 감소에 착안한 임상시험은 교란의 방지를 도모하기 위해 제외했다.

자료 수집 및 분석: 

2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선택 기준에 맞는 임상시험을 선택하고 데이터를 추출하고 비뚤림 위험을 평가했다. 녹차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은 홍차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과는 별도로 분석을 실시하였다.

주요 결과: 

총 참가자 821명을 대상으로 한 11건의 RCT를 확인했다. 이 중 2건은 분류 대기, 1건은 진행중인 임상시험이었다. 녹차 중재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은 7건, 홍차 중재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은 4건이었다. 녹차와 홍차 섭취량과 섭취 방법은 임상시험마다 달랐다. 진행중인 임상시험은 녹차 분말 캡슐의 효과를 검토하고 있다.

어느 연구에서도 심혈관질환 발병에 대한 보고는 없었다.

홍차는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 수치 (평균차(MD): -0.43 mmol/L, 95% 신뢰구간(CI):- 0.56~-0.31)및 혈압 (수축기 혈압(SBP): MD -1.85 mmHg, 95% CI: -3.21~-0.48. 이완기 혈압(DBP): MD 1.27 mmHg, 95% CI: -3.06~0.53)과 관련하여 6개월 동안 통계학적으로 유의미한 감소를 가져왔다. 결과는 민감도 분석에서 안정적으로 나타났지만, 소수의 임상시험만이 각 분석에 기여하였으며 연구는 비뚤림 위험이 있었다.

녹차 또한 총 콜레스테롤 (MD -0.62 mmol/L, 95% CI: -0.77~-0.46), LDL-콜레스테롤 (MD -0.64 mmol/L, 95% CI : -0.77~-0.52) 및 혈압 (SBP: MD -3.18 mmHg, 95% CI : -5.25~-1.11; DBP: MD -3.42, 95% CI -4.54~-2.30)과 관련하여 통계학적으로 유의미한 감소가 나타났지만, 각 분석은 몇몇 연구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결과는 민감도 분석에서 안정적으로 나타나지 않았다. 녹차와 홍차를 함께 분석한 결과, LDL-콜레스테롤 (MD -0.48 mmol/L, 95% CI -0.61~-0.35) 및 혈압(SBP: MD -2.25 mmHg, 95% CI: -3.39~-1.11; DBP: MD -2.81 mmHg, 95% CI: -3.77~-1.86)에 유익한 효과가 나타났다. 부작용은 5건의 임상시험에서 평가되고 있었으며, 전립선암 진단, 인플루엔자에 의한 입원, 충수염 및 망막 박리가 포함되어 있었지만, 이들은 중재로 인해 기인한 것으로는 생각할 수 없다.

역주: 

위 내용은 코크란연합 한국지부에서 번역하였습니다.

Tools
Information
Share/S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