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소암이 진행된 환자에게 복강 내 화학요법 (복강 내부에 투여)을 실시하면 전체 생존과 무증상 생존이 개선되는가

난소암은 보통 복강을 통해 퍼지고 정맥 내 화학요법에 반응한다. 본 연구에서는 정맥 내 화학요법과 복강 내에 직접 주입하는 화학요법의 효과를 비교했다. 복강 경로를 통해 일부 화학요법을 실시하면 생존이 개선된다는 근거가 있다. 증, 도뇨관 막힘(catheter blockage), 위장에 미치는 영향 및 감염과 같은 복강 도뇨관 관련 부작용이 증가하는 것은 이 방법의 약점이다.

연구진 결론: 

복강 내 화학요법은 난소암이 진행된 환자의 전체 생존 및 무증상 생존을 높인다. 이번 메타 분석 결과는 정맥 내 화학요법에 비해 복강 내 요법의 상대적 생존 이익이 높다는 점에 가장 믿을만한 추정치를 제공해 주며, 의사 결정 과정에서 그 결과가 일부 고려된다. 그러나 각 여성 환자에게 최적의 치료를 결정할 때 도뇨관(catheter)과 관련된 합병증과 독성에 대한 가능성을 고려해야 한다. 최적의 용량, 투여 시기, 투여 메카니즘은 본 메타 분석에서 확인되지 않았다. 이 점에 관해서는 다음 단계의 임상 시험에서 밝혀져야 한다.

전체 초록 읽기
배경: 

난소암은 화학요법에 민감하며, 진행되는 동안은 대부분 복강(peritoneal cavity) 표면에만 발생한다. 이러한 특징으로 인해 난소암은 복강 내 화학요법(intraperitoneal chemotherapy)으로 치료할 수 있다는 점은 분명하다. 난소암 화학요법에서는 보통 5 - 8번 이상 정맥 내 주사를 반복하여 놓는다. 복강 내 화학요법은 화학요법 약품을 복강 내에 직접 주입하는 방법이다. 정맥 내(intravenous) 주사를 놓는 방법에 비해 복강 내 화학요법이 항 암 작용을 많이 높이고 전신에 부작용을 줄인다는 생물학적 근거가 있다.

목적: 

화학요법제를 복강 내에 투입하면 상피난소암(epithelial ovarian cancer) 1차 치료를 받은 여성의 전체 생존, 무증상 생존, 삶의 질, 독성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확인한다.

검색 전략: 

Gynaecological Cancer Review Group‘s Specialised Register, Cochrane Central Register of Controlled Trials (CENTRAL) 2011년 제 2호, MEDLINE (1951년 - 2011년 5월), EMBASE (1974년 - 2011년 5월)를 검색했다. 2007년 2월, 2010년 8월, 2011년 5월에 새로 검색했다. 산부인과 종양학 주요 학회지를 수기 검색하고 다단계로 검색했다.

선정 기준: 

FIGO 단계 구분과 관계없이 1차 종양축소 수술(primary cytoreductive surgery) 후에 새로 원발성(primary) 상피난소암으로 진단받은 여성을 대상으로 평가했던 무작위배정 비교임상 시험연구(randomized controlled trials)만으로 분석했다. 표준 정맥 내 화학요법(standard intravenous chemotherapy)을 복강 내 화학요법과 비교했다.

자료 수집 및 분석: 

전체 생존, 무질환 생존, 부작용 및 삶의 질에 관한 데이터를 추출하여 RevMan 소프트 웨어를 이용하여 상황 발생까지의 시간(time-to-event) 변수들의 위험비(hazard ratio, HR) 및 이분법 결과(dichotomous) outcome의 상대위험도 (relative risk)에 대해 메타 분석을 실시했다.

주요 결과: 

아홉 건의 무작위 시험에서 난소암 1차 치료를 받은 2,119명의 여성을 연구했다. 그 중 6건은 시험은 질이 높았다. 복강 내 화학요법 치료를 받으면 여성들의 사망이 줄어드는 것 같았다 (연구 8건, 여성 2,026명; HR = 0.81 ; 95% 신뢰 구간 (confidence interval, CI) : 0.72 - 0.90). 복강 내에 화학요법제를 투입하면 무증상 생존 기간도 연장되었다 (연구 5건, 여성 1,311; HR = 0.78 ; 95% CI : 0.70 - 0.86). 복강 내 화학요법을 받는 그룹이 정맥 내 주사 그룹보다 소화기 계에 미치는 영향, 통증, 발열, 감염에 관한 독성이 컸으나 내이독성(ototoxity)은 적었다.

역주: 

위 내용은 코크란연합 한국지부에서 번역하였습니다.

Tools
Information
Share/S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