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전증의 침 치료

뇌전증 환자들은 항뇌전증제 치료를 받지만, 상당수의 환자들에게 뇌전증 발작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며 약물 부작용을 겪는 이도 많다. 그 결과 보완대체의학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으며 침도 그 중 하나이다. 이 체계적 문헌고찰은 2013년 6월 3일까지의 문헌 검색 결과를 반영하고 있으며, 17건의 무작위 대조 연구 (연구참여자 총 1538명) 가 분석에 포함되었다.

침 치료와 중약 투여의 병행 요법은 중약 투여만 한 경우에 비해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 (최소한 50% 이상 발작 빈도의 감소) 에 이르는 데 더 효과적이지 못했다. 만약 중약 투여만 할 경우 1000 명의 환자 중 보통 500 명에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는다고 가정한다면, 침 치료와 중약 병행 요법의 경우 1000 명 중 485명~655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고 추산했다. 침 치료와 발프로익산 (valproate) 병행 요법은, 발프로익산 투여만 한 것에 비해 발작을 방지하거나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에 이르는 데 더 효과적이지 못했다. 만약 발프로익산으로 치료한 1000 명의 환자 중 보통 136명에게 발작이 방지된다고 가정한다면, 침 치료와 발프로익산을 병행한 경우에는 1000명 중 약 97명~177명에게 발작이 방지된다고 추산했다. 만약 발프로익산으로 치료한 1000 명의 환자 중 보통 556명에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을 수 있다고 가정한다면, 침 치료와 발프로익산을 병행한 경우에는 1000명 중 약 289명~1000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 추산했다. 페니토인 (phenytoin) 에 비해, 침 치료는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이루는 데 더 효과적이지 못했다. 만약 페니토인으로 치료한 1000명의 환자 중 보통 700명에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을 수 있다고 가정한다면, 침 치료만 한 경우 1000명 중 약 322명~1000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 추산했다. 침 치료는 발프로익산에 비해 발작 방지에 더 효과적이진 못했지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에 이르는 데에는 더 효과적이었을지도 모른다. 만약 발프로익산 단독 요법을 적용한 1000 명의 환자 중 보통 136명에게 발작이 방지된다면, 침 치료 단독 요법은 1000 명 중 약 126명~445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할 것이라 추산했다. 만약 발프로익산 단독 요법이 1000명의 환자 중 보통 556명에서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게 한다면, 침 치료 단독 요법은 1000 명 중 583명~923명에서 같은 결과를 얻게 할 것이라 추산했다. 경혈 매선요법과 항뇌전증 약물의 병행요법은 항뇌전증 약물 투여만 한 것에 비해 발작 방지에 더 효과적이지 못했지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에 이르는 데 더 효과적이었지도 모른다. 만약 항뇌전증 약물만 사용한 1000명의 환자 중 보통 127명에게 발작이 방지된다고 가정한다면, 경혈 매선요법과 항뇌전증 약물을 병행할 경우 1000명 중 약 118명~309명에게 발작이 방지될 것이라 추산했다. 만약 항뇌전증 약물만 사용한 1000명의 환자 중 보통 444명에서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게 된다고 가정한다면, 경혈 매선요법과 항뇌전증 약물을 병행할 경우 1000명 중 약 475명~840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 추산했다. 발프로익산에 비해, 매선 요법은 발작을 방지하는 데 더 효과적이었을 수도 있지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에 이르는 데에는 그렇지 않았을 수도 있다. 만약 발프로익산 투여만 한 1000명의 환자들 중 보통 82명에게 발작이 방지된다고 가정한다면, 경혈 매선요법만 단독으로 할 경우 1000명 중 약 132명~406명에게 발작이 방지될 것이라 추산했다. 만약 발프로익산 투여만 한 1000명의 환자들 중 보통 721명에게 만족스러운 발작 조절을 얻게 된다고 가정한다면, 경혈 매선요법만 단독으로 할 경우 1000명 중 약 677명~1000명에게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 추산했다.

침 치료의 이상반응 발생은 대조 치료에 비해 높지 않았다. 그러나 분석에 포함된 임상시험은 규모가 작았고 이질적이며 높은 바이어스 위험을 가지고 있었다. 뇌전증 환자에게 침 치료가 효과적이고 안전한지는 불확실한 채로 남아있다.

역주 

이 번역은 김건형 (부산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pdchrist@gmail.com) 이 했습니다. 번역 내용과 관련한 문의는 위 이메일로 주시기 바랍니다.

Tools
Information
공유/저장